🔥 글쓰기 +60(x4배) / 글추천 받음+6 (x2배) / 댓글 +4(x2배)
  • List
  • Down
  • Up
  • 댓글 27개
  • Write
  • Search

🇰🇷한국 치가 떨리고,악 소리난다는 치악산

로건 로건
1449 12 27
도시(City) 원주

우리 나라 3대 악산.

 

설악산, 월악산.. 그리고 치악산.

 

image.png.jpg

 

 

5대 악산은 주왕산과, 월출산이 포함 된다고 한다.

 

 

설악산..

가장 짧은 코스(오색코스)로 500ml 생수 하나 들고

겁도 없이 올라갔다가 음식 구절 해 먹고 간신히 복귀

(오후 1시경 출발, 7시 30분 경 복귀)

 

월악산..

작년, 가장 높은 영봉은 아니지만, 두번째로 높은 만수봉.

아... 힘들었던 기억...

 

그리고 오늘,

치악산...

가장 짧은 코스 (황골탐방코스)

 

가장 짧다는 건 뭐다?

가파르다!!

 

물론 함백산 가장 짧은 코스는 30분이면 충분히 올라간다만,

그건 차가 정상 근처까지 올라 갈 수 있어서 가능한 거라 PASS.

 

아무튼 저 설악산과 월악산... 그리고 치악산...

오르다가

 

"그냥 집에 갈까?"

 

그 생각이 모두 다 들었다는거.

 

 

치악산 황골탐방코스는,

주차장부터 오르막이 시작되면서 

중턱까지 체력 2/3를 빨아 먹는 느낌이었다.

 

치가 떨리고 악 소리 난다더니 이것 때문이었나...

물론 등린이 코스도 있다.

이는 원주가 아닌 횡성의 부곡탐방지원센터 코스.

최악의 코스라 불리는 코스는 따로 있다.

("사다리 병창길"이 있는 코스)

 

그나마 황골탐방지원센터가 더 가까워서 난 이곳으로 선택.

image.png.jpg

경사가 가파르면 내려올 때도 빡쎄다.

무릎에 가해지는 충격과 버티려고 허벅지에 힘이 많이 들어가거든.

난간 손잡이나 밧줄이 나오면 그걸 잡고 뒤로 내려 오는 것도 좋은 방법.

 

아무튼, 주차장에서 가져온 등산화를 신은 이상 포기는 없다.

 

오랜만에 1,000m 이상의 산이라, 하체 조지기 좋은 산이다.

 

입석사까지는 포장 도로인데, 가파르다.

물론 일반차는 출입이 제한되며, 

입석사까지 헐떡이며 올라가야한다.

 

image.png.jpg

입석사를 지나면 나오는 본격적인 등산로.

아... 아... 다시 생각해봐도 빡쎈구간이었던..

설악산과 월악산 갔을 때 생각이 자동으로 들었다.

 

image.png.jpg

이런 길을 오르다가 숨고르기 하고 다시 오르고...

 

image.png.jpg

한참을 왔다고 생각했는데, 입석사에서 고작 600m 왔다.

여기서는 무조건 쉬어 가야지..

 

image.png.jpg

당분 함유 식음료가 허락되는 등산..

집 냉장고에 있길래 가져왔다.

알리에서 18,000원에 무료 배송 받은 등산화.

이거 신고 세번째 등산인데, 괜찮네..

 

image.png.jpg

남은 거리 1.3km

그나마 1km는 보통 구간. 

나머지 300m는 어려운 구간..

가보자!!

 

 

image.png.jpg

처음 나온 조망.

쥐너미재.

 

대충 보고 가던 길 계속간다.

 

image.png.jpg

 

image.png.jpg

저 멀리 보이는 석탑 두개.

치악산 최고봉인 비로봉 정상이다.

 

오르락 내리락 가다가 다시 급경사 계단을 만나고,

남은 힘 쥐어 짜서 오르다 고개를 드니...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경치 맛집이다!!!

 

사진이나 영상으로 담아낼 수 없어서 그저 아쉬울 뿐...

 

 

 

 

<정상에서 찍은 영상>

 

 

 

여기에 까마귀들이 많다고 하더니, 진짜 그러네...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한 사람이 저 돌탑을 다 쌓았다고 함.

그냥 올라가기도 힘든 산인데, 정상에 저런 돌탑을 세 개씩이나!!

 

 

image.png.jpg

마실 물과 음료수 외엔 먹을 거라곤 이거 하나...

 

멋진 풍경을 보면서 견과류 좀 씹어 주고...

 

 

흠뻑 젖은 옷을 울프 티로 갈아 입고 다시 한번 인증 샷!!

(아껴둔거라 이번 등산 떄 처음 입었음)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작년 이벤트 열어서 만들어서 브로들 나눠주고, 나도 한벌 챙겨뒀던...^^

멋지네~!! ^^

 

 

 

멋진 풍경을 좀 더 보고 싶었지만, 갈길이 멀기에 하산하기로 하고,

터덜 터덜 왔던 길로 되돌아 옴...

 

image.png.jpg

어느새 입석사.

조금만 더 가면 주차장..

그런데, 아스팔트 포장길 내리막이 장난 아님..

아예 뒤 돌아서 뒷걸음 질로 내려왔음.

(허벅지 후들거려서..ㅋㅋㅋ)

 

아무튼, 우리나라 3대 악산은 오늘 치악산을 마지막으로 다 가봤네.

 

 

5대 악산이라는 주왕산과 월출산.

주왕산은 가봤으니, 전남에 갈 일이 있다면 월출산도 도저~~언!!

(장마와 한 여름은 등산은 일단 뒤는 걸로)

(가을 단풍 때 쯤...?)

 

 

 

등산 출발 (주차장) 오후 1시 40분

 

주차장 회귀 오후 5시 40분

 

총 4시간

ReportShareScrap
나그네 나그네 Bro 포함 12명이 추천

Comment 27

Comment Write
profile image
1등 냥냥이 24.06.02. 23:16
와씨 ㅋㅋㅋ 이거 살아돌아올수 없을거 같은데
요즘 등산해보려고 고민중인데 의욕상실 ㅋㅋㅋ
profile image
로건 Developer 24.06.02. 23:36
냥냥이
처음에 너무 무리하면 산은 쳐다도 안보게 됨...ㅋㅋㅋ
험하지 않은, 그리고 높지 않은 멋진 산들도 많이 있으니 그런 곳들 추천~ ^^
profile image
2등 Jazz 24.06.02. 23:25
티셔츠에 더 눈이 가네요~~멋집니다~~
profile image
로건 Developer 24.06.02. 23:37
Jazz
작년에 작전 회의실에 소위 이상들에게 이벤트를 했던.... ^^
집에 고이 모셔뒀는데, 이번에 산에 갈 떄 가져갔음...^^
profile image
Jazz 24.06.03. 07:18
로건
어디서든 입어도 브로인걸알수있어서 좋을 것 같아요~
profile image
3등 JOHNWICK 24.06.02. 23:26
대단하다브로~

등산도 결코 쉬운게 아닌데

난 예전에 동네 800고지 산에 갔다가

내려올때 무리해서 4일을 제대로 걷지도못하고 근육통에 시달렸던 기억땜에 ㅎ

등산은 좀 무서워 ㅋㅋ
profile image
로건 Developer 24.06.02. 23:40
JOHNWICK
아.. 맞아.. 올라갈 때 보다 내려올 때 무리하면 무릎도 그렇고 하체에 상당한 무리가 가는...
(나도 자고 일아나면 본격적으로 근육통에 시달릴 듯..ㅋ)

지난 주중에 달리기를 한번도 못해서 오늘 등산을 선택..^^
마이클한 24.06.02. 23:47
나도 왠만한 산 다가보고긴 했는데
브로처럼 정상으로 등산하는건 허리에 부담이 와서
나는 산책만 하는 정도의 아마추어 수준이거든
그런데 브로덕에 이렇게 멋진 산들을 구석구석 구경을 하게 되서 너무 좋네 ^^
profile image
로건 Developer 24.06.02. 23:50
마이클한
나도 어쩌다가 이렇게 산을 다니고 있는건지...
작년 초에 살 빼야겠다는 독한 마음 먹고, (한달에 1kg 씩 감량 목표) 음식 가려먹고 등산 다니기 시작했는데, 어느새 안가면 좀이 쑤시는 처지가 됐네..ㅋ 한라산을 목표로 이산 저산 다니면서 몸만든다고 했는데, 한라산 다녀 온 후에도 스트레스 해소 방편으로 다니고 있는... (몸에 스트레스를 주니, 정신적 스트레스가 풀리는 신가한 현상을 경험 중..ㅋㅋ)
profile image
그랜드슬래머 24.06.03. 00:28
지금까지 산 이름에 대해선 생각을 안해봤는데
이래서 악산이라 부르나봐ㄷㄷ
등산이 PRI도 아니고 치가 떨리고 악소리가 왜 나...
profile image
로건 Developer 24.06.03. 14:58
그랜드슬래머
아.. PRI... 갑자기 훈련 받던 때가 생각나네...ㅋㅋㅋ
높든 낮든 산을 오르는 건 정말 힘이 드네... 악산이든 아니든 오르막 길을 오래 걷다보면 치가 떨리고 악소리가... ㅠ ㅠ
profile image
폭풍랑 24.06.03. 01:57
울프티를 보니 멋짐이 뿜뿜~~

브로가 준 티 나도 고이 모셔두고 있는데,,

언능 꺼내 입고 나들이 가야 겠어~고마워 브로!!
profile image
로건 Developer 24.06.03. 15:00
폭풍랑
기념으로 잘 모셔 둬야지... 하고 보관만 해오다가, 아니다... 이젠 입고 다니면서 홍보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올 여름엔 본격적으로 입고 돌아다니려고 해...^^ 혹시라도 길에서 보면 인증샷~!! ^^
profile image
헤오 24.06.03. 03:49
브로 등산 정말 좋아하는구나. 운동이 목적이라도 등산 좋아하지 않으면 할 수가 없지.
설악산은 군대가 바로 옆이라 내 의지와 상관없이 산악 구보 자주 뛰어서...가본 적 있고
그외 악산들은 가본적이 없구나. 난 바다가 좋아 ㅎㅎ
profile image
로건 Developer 24.06.03. 15:02
헤오
헉!! 설악산 인근에서 군생활을 했다니!! 거기다 산악 구보!!! 와... 브로도 엄청 대단!!
나도 산보다 바다가 좋아...^^ 산도 싫어아는 건 아니지만, 등산은 기본 근육 유지 차원에서 한번씩...^^ 하체 조지기 가장 좋은 듯함...^^
수네 24.06.03. 13:06
나도 치악산으로 하체 조지러 한번 가야 하는데
profile image
로건 Developer 24.06.03. 15:04
수네
오~!! 하체 조기기에는 치악산이 제대로 인듯...
가장 편안한 코스도 있고, 극악 코스인 사다리병창길 코스도 있고...^^
profile image
쥬드로 24.06.03. 13:13
엥간한 산 다 가봤는데 치악산 정상은 못 찍어봤네 ^^
까마귀 소리 우렁차다 ㅎㅎ
꾸준히 등산 하는거 대단한거 같아 👍
profile image
로건 Developer 24.06.03. 15:04
쥬드로
지난 주중에 달리기(5km)를 못해서 그 벌(?)로 치악산가서 하체 한번 조져줬음...^^
(변태아님...ㅋㅋㅋ)
profile image
닌자 24.06.04. 12:27
와~ 이 정도면 로건브로 전문 산악인인데^^
알리에서 산 등산화 이쁘다 ㅎ
그리고 영상속 경치는 끝내주게 멋있다.
profile image
로건 Developer 24.06.04. 19:31
닌자
헙!! 전문도 아니고 산악인도 아닌...ㅋㅋㅋ 그냥 길가다 스쳐지나는 "종종 등산 다니는 동네 아재" 정도...ㅋㅋㅋ
아.. 아직도 종아리가 아려서 어그적 거리고 걸어다니는 중..ㅋㅋㅋ
profile image
울프코리아 24.06.04. 19:31
로건
💌 브로 축하해! 추가로 2 WOLF Cash에 당첨되었어.
profile image
Madlee 24.06.05. 19:04
정상에 올라서니까, 구름 사이로 빛이 쏟아지는게 예술이네!!

악산..관악산도 포함시켜주자!ㅋㅋ
profile image
로건 Developer 24.06.06. 01:00
Madlee
아.. 관악산... 예전에 야간산행을 친구 부부와 함께 갔었는데...
중간에 길 잃어 버려서 어딘지도 모르는 곳으로 내려온 기억이..ㅋㅋ
profile image
울프코리아 24.06.06. 01:00
로건
💌 브로 축하해! 추가로 2 WOLF Cash에 당첨되었어.
profile image
Madlee 24.06.06. 10:11
로건
관악산이 그렇긴하지 ㅋㅋ

서울대로도 갈 수 있고, 과천으로도 안양으로도 여기저기로도 갈 수 있지 ㅋㅋ
You do not have permission to access. Login
0%
WYSIWYG

Report

"님의 댓글"

Are you sure you want to report this comment?

Comment Delete

"님의 댓글"

I want to Are you sure you want to delete?

Share

Permalink